· 최종편집 : 2017.10.23 월 14:16
 
> 뉴스 > 구박사인생클리닉
     
2017년 10월 8일(음력 8월 19일) 戊辰 일요일
2017년 10월 08일 (일) 22:16:36 음성투데이 기자 estoday@hanmail.net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쥐 띠

.每事不成格(매사불성격)으로 어떠한 일을 하건 하는 일마다 모두 실패하고 하나도 이루어지지 않는 격이라. 나의 노력이 헛수고가 되며, 주위 사람들에게 자칫 신용을 잃을 수도 있으니 이럴수록 성실하고 진실된 나의 진면목을 보이라.

36년생 오래된 병이 차도를 보인다.

48년생 지금까지 속 썩이던 일이 해결된다.

60년생 그간에 베풀었던 덕이 되돌아온다.

72년생 물가에 가면 반드시 혼이 나게 되리라.

84년생 내 책임이 절반이라는 것을 알라.

96년생 이럴 때일수록 더 많은 선심을 쓰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소  띠

.同苦同樂格(동고동락격)으로 한 집 사람들이 어려움이 있어 같이 고통을 분담하고 즐거운 일이 있으면 함께 웃고 춤추는 격이라. 내가 고민하고 있는 상대에게 모든 것을 털어놓으면 예상외로 쉽게 풀려 나갈 것이라.

37년생 그것으로 먹고 살았으니 후회 말라.

49년생 자신의 주위를 돌아볼 때이니 잠시 눈을 돌려 보라.

61년생 이 세상에 독불장군은 없는 것이라.

73년생 은인을 은인으로 알아야 할 것이라.

85년생 친구, 동료의 도움을 적극적으로 수용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호랑이띠

.九死一生格(구사일생격)으로 버스가 수 십 길 낭떠러지로 굴러 떨어져 모든 사람들이 다 죽어 버렸으나 나 혼자만 멀쩡하게 살아 나온 격이라. 어려운 일에 처했다가 나만의 일은 해결되어 기사회생하게 되는 천운으로 쉽게 풀리리라.

38년생 내 것이 되지 않으니 접어 두라.

50년생 애장품을 도난 당할 운이라.

62년생 과도한 욕심은 나를 망치게 한다.

74년생 현재 가지고 있는 것 마저 내어 주라.

86년생 멀리 도피하라, 그것이 살길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토끼띠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贊成投票格(찬성투표격)으로 어떤 정책을 결정 짓고자 하여 투표에 부쳤는데 찬성 투표 수가 더 많아 원안대로 통과된 격이라. 나의 계획에 대하여 전폭적인 지지를 받을 것인바 너무 서두르지 말고 너무 자만하지 말고 일을 추진하면 되리라.

39년생 움직인 것만큼 재산이 생기게 된다.

51년생 구애하는 것과 받는 것도 좋으니 결행하라.

63년생 사업과 가정을 별개로 생각하라.

75년생 금,은,보석 아무도 모르게 간수하라.

87년생 회자정리, 간다고 슬퍼 마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

용  띠

.發踪指示格(발종지시격)으로 어려운 작업을 하고 있는 사람이 쩔쩔매고 있는데 귀인이 나타나 처리하는 방법을 가르쳐 주는 격이라. 매듭이 쉽게 풀리게 될 것이며, 그간에 어려웠던 일이 순조롭게 처리되리니 과히 걱정하지 않아도 됨이라.

40년생 해결될 것이니 친구와 의논해 보라.

52년생 옆 사람의 도움을 받아 위기를 모면한다.

64년생 이웃의 도움으로 위기를 모면한다.

76년생 먼저 내 도리를 다한 후에 요청하라.

88년생 손님을 최선을 다해 대접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뱀  띠

.耐乏豫算格(내핍예산격)으로 경제가 아주 어려운 나라에서 어찌할 수 없이 새해 예산안을 내핍 예산으로 세우는 격이라. 지금 현재가 어렵다고 낙담하지 말고 조금만 허리띠를 졸라 매게 되면 현재의 어려움이 다소 풀려 나가게 될 것이라.

41년생 속 보이는 일은 그만 하라.

53년생 내 주장을 너무 내세우지 말라.

65년생 단방 약은 믿을 수 없다.

77년생 주위 사람들이 전혀 도움이 안 된다.

89년생 곧 좋은 소식이 오리니 너무 슬퍼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말  띠

.劇中惡人格(극중악인격)으로 배우가 연극에서 배역을 아주 악한 사람으로 받은 격이라. 어쩔 수 없는 억지 춘향이 격으로 가식적인 삶을 살수밖에 없음이니 우선은 복지부동이 최선의 방책일 것이니 일이 되어 가는 모양만 살펴 보라.

42년생 순리대로 적응하며 살라.

54년생 부도!, 어음을 주의하여야 함이라.

66년생 옳다고 생각되면 밀어 부치라.

78년생 자존심을 내세우지 말 것이라 손해 보리니...  

90년생 겨우 겨우 한 고비를 넘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양  띠

.地盤工事格(지반공사격)으로 높은 빌딩을 짓기 위하여 우선 지반 공사를 튼튼하게 하는 격이라. 미리미리 준비하는 생활은 어떠한 어려움도 끼어 들지 못하는 것인바 사전 점검을 철저히 하고 대비하는 습관이 필요할 것이라.

43년생 건강, 특히 혈압 계통 병을 조심하라.

55년생 부동산 매매는 절대 안 된다.

67년생 욕심, 부린 만큼 손해만 보게 된다.

79년생 된다, 될 것이니 밀어 부치라.

91년생 주위에 내 편이 많음을 알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원숭이띠

.孤立無救格(고립무구격)으로 폭풍으로 배가 표류하다 무인도에 도착하였으나 나의 배가 파선된 줄 모르고 있어 아직 구조가 없는 격이라. SOS를 전할 길이 없으니 나 혼자 힘으로 살아날 방법을 모색해야 되니 궁리하고 또 연구하여야 될 것이라.

32년생 생각지 않던 일로 깜짝 놀랄 일이 생긴다.

44년생 배우자의 건강을 조심시킬 것이라.

56년생 지금으로서는 더 놔두고 볼 필요가 있다.

68년생 애인과의 여행 성사된다.

80년생 부모님 일로 고민하던 것이 한숨이 놓이는 때다.

92년생 공부에만 전념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救急治療格(구급치료격)으로 교통사고가 나 목숨이 경각에 처해 있을 때 구급치료를 받아 목숨만은 건진 격이라. 너무 낙심하지 말라 고비는 넘겼으니 점점 좋은 운으로 접어드는 때이므로 그간의 노고를 보상받게 되리라.

33년생 친구의 병 문안 후 상심함이라.

45년생 배우자와 말다툼 무익하다.

57년생 자녀로 인한 경사운이 있다.

69년생 이제는 나의 전성기라 생각하라.

81년생 내 능력을 마음껏 내 보이라.

93년생 부모님께 욕이 되는 일을 목격한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개  띠

.地目變更格(지목변경격)으로 농지로 등기부에 기록되어 있는 땅에 공장을 짓기 위하여 지목변경을 하는 격이라. 이제 남은 것은 설계로 집을 짓는 일 뿐이라, 하나라도 소홀히 하지말고 신경을 곤두세워 부실공사가 되지 않도록 하여야 함이라.

34년생 온 가족의 화합을 이루는 때라.

46년생 지나친 욕심은 금물이다.

58년생 이성주의, 사기 당하기 십상이다.

70년생 만사가 귀찮은 때이니 휴식을 취하라.

82년생 드디어 때가 왔으니 밀어 부치라.

94년생 친구를 충고하여 돌아오게 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돼지띠

.擧國一致格(거국일치격)으로 이웃나라에서 자꾸 엉뚱한 소리들을 자주 하여 우리의 자존심을 건드리므로 온 국민이 하나가 되어 성토하는 격이라. 물방울 하나의 힘은 아주 미약하나 그것이 모이면 전기를 만드는 발전기를 돌리는 힘이 되는 법이라.

35년생 걱정하지 않아도 성사된다.

47년생 수입품을 먹지 말라 발병의 원인이라.

59년생 이보다 무엇이 더 부족하겠는가.

71년생 부모님께 안부전화를 하라.

83년생 예측하기 어려우니 경거망동을 삼가라.

95년생 용돈이 두둑해 지는 좋은 운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음성투데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실시간 뉴스
음성청소년문화의집 난장팀, 전국대회
충북 늘봄상담소, 음성지역 여성안심
음성署, 외국인 치안봉사단 창설 업무
강동대, 패션생산관리자 교육과정 제품
동성유치원, ‘채인선 작가와의 만남을
맹이랑 동이의 꿈 틔움 끼 키움 문화
너, 나, 우리가 함께하는 행복능산!
음성교육지원청, 2017. 재난대응
뉴페이스 안경 대소점, 돋보기안경 기
어르신대상 지역금융 교육 실시
우.27706 충북 음성군 음성읍 중앙로 50번길 14. 시티빌A 202-602 | Tel 043)873-0076(代) | Fax 043)873-0086
상호 : 음성투데이 | 등록번호: 충북아 00162 | 등록일: 5월 11일 | 발행·편집인 : 서범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호영
Copyright 2007 음성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stoday@hanmail.net